Entermedia 주요뉴스

‘아버지가 이상해’, 거침없는 이유리의 속 시원한 매력
기사입력 :[ 2017-03-13 17:38 ]


속이 다 시원하네, ‘아버지가 이상해’의 쿨한 걸크러시 이유리

[엔터미디어=정덕현] MBC <왔다 장보리>의 연민정은 잊어라? KBS 주말드라마 <아버지가 이상해>에서 변혜영으로 돌아온 이유리의 매력이 돋보인다. 연민정이라는 캐릭터가 독함의 끝판을 보여줌으로써 심지어 악역이면서도 돋보이게 만든 이유리가 아닌가. <아버지가 이상해>에서의 이유리가 보여주는 연기도 그 연장선에 있는 것만은 분명하다. 그녀는 쿨하면서도 귀엽고 자기감정에 솔직하면서 할 얘기는 다 하는 변혜영이라는 캐릭터를 본연의 톡톡 튀는 연기를 통해 소화해내고 있다.

<아버지가 이상해>가 보여주는 가족은 경기도에 위치한 변두리 동네에서 아빠분식을 운영하는 평범한 중산층이다. 아버지와 어머니가 분식집을 운영하고 있고 장남은 공무원 시험을 몇 년 째 치르고 있다. 조금 엉뚱한 짓을 벌이기도 하는 이 장남 변준영(민진웅)은 좋아하는 여자친구를 위해 자기 집 냉장고까지 털어 요리를 해주다 막내 변라영(류화영)에게 딱 걸린다. 그래서 이 집 딸들은 변준영에게 이 문제를 집중추궁 하지만 자기도 숨쉴 틈이 필요하다는 항변에 셋째 변미영(정소민)도 변라영도 조금 안쓰러운 모습을 보여준다.

하지만 변혜영은 다르다. 변호사라는 직업에 걸맞게 그녀는 변준영이 부모님들의 기대를 배반하고 그런 행동을 한 것을 또박또박 하나하나 짚어낸다. 그 정도면 됐다 싶어 여동생들이 분위기를 풀려고 하자 오히려 정색하며 자신은 자리를 뜬다. 그녀의 잘잘못에 대해 확실한 캐릭터를 잘 보여주는 대목이다.



게다가 변혜영은 지극히 현실적인 인물이다. 속 깊고 똑똑한 동생 변미영이 취준생 생활을 전전하다 간신히 유명한 엔터회사인 가비에 인턴으로 들어가지만 거기서 과거 학창시절 뚱뚱했던 자신을 놀리고 괴롭혔던 동창이 팀장으로 있는 걸 발견하고는 회사를 출근할 것인지 말것인지로 고민하자 그녀는 한 마디로 “배가 불렀다”고 일갈한다. 그런 문제는 정면으로 돌파하는 것이 그녀의 스타일이다. 그러니 변미영의 이런 갈등이 소심함으로 보일 밖에.

그녀는 연애에 있어서도 쿨하다. 과거 무슨 이유 때문인지 일방적인 이별통보를 했던 옛 남자친구 차정환(류수영)과 육박전으로 다투다 술기운과 분위기에 휩쓸려 하룻밤을 보내게 된 그녀는 짐짓 그에게 쿨한 태도를 유지한다. 물론 속으로는 자꾸 차정환이 신경 쓰이지만 그건 그저 술기운 때문에 벌어진 해프닝이라고 치부한다.

하지만 막상 자신의 눈앞에서 다른 여자가 차정환에게 사귀자는 이야기를 하는 걸 보게 된 그녀는 그를 만나 단도직입적으로 말한다. 그 여자를 만나지 말라고. 그러면서 그것이 자신과 사귀자는 뜻은 아니라고 말한다. 즉 사귀는 건 아니어도 남 주기는 아깝다는 그 속내를 솔직하게 드러낸 것. 이기적이지만 그것을 솔직하고 쿨하게 드러낸다는 점이 바로 변혜영이라는 인물이 주는 매력이다.



이처럼 변혜영이라는 캐릭터는 가족 내에서도 사회생활에서도 또 연애에 있어서도 결코 휘둘리지 않고 자기중심적으로 일을 해나간다. 이런 모습은 때론 엉뚱한 실수를 저지르는 귀여움을 드러내지만 그녀의 캐릭터가 보는 이들에게 속 시원함을 안겨주는 이유다. 우리가 드라마를 통해 익숙하게 봐왔던 상황에 이끌리거나 좌지우지되는 수동적 여성 캐릭터들과는 정반대의 모습.

이 귀여우면서도 엉뚱하고 때론 독해보이는 걸크러시 캐릭터를 이유리가 아니면 누가 소화해낼까. 사실 <왔다 장보리>에서도 장보리보다 연민정이 더 돋보였던 까닭은 적어도 그 독한 캐릭터가 능동적인 여성 캐릭터의 면면을 보여줬기 때문이다. <아버지가 이상해>에서의 변혜영은 여기에 귀여움과 선함이 덧붙여지면서 이유리라는 연기자의 매력을 한껏 돋보이게 해주고 있다.

정덕현 칼럼니스트 thekian1@entermedia.co.kr

[사진=KBS]

저작권자 ⓒ '대중문화컨텐츠 전문가그룹' 엔터미디어(www.entermedia.co.kr),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

Copyright ⓒ Entermedia.co.kr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뒤로가기 인쇄하기 목록



*/?>